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관련 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목차


요즘 부모들이 가장 선호하는 태명은 '튼튼이'

【베이비뉴스 전수현 기자】

올해 황금개띠로 태어날 아이들의 태명으로 가장 선호하는 태명은 무엇일까?

유한킴벌리가 무술년 황금 개띠로 태어날 아이들의 태명을 짓는데 도움을 주고자 맞춤형 쇼핑앱 맘큐고객이 가장 많이 선택한 태명 100선을 5일 공개했다.

1위는 '튼튼이'로 아이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는 부모들의 마음이 담겨 있었다. 이어 복덩이(2위), 축복이(3위)와 같은 아이의 행운을 기원하는 의미의 태명이 인기가 있었다. 다음으로 사랑이(4위)와 쑥쑥이(5위), 도담이(6위)로 우리말 태명사용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유한킴벌리 자사몰인 맘큐 쇼핑앱 가입시 고객이 직접 기입한 태명의 횟수는 약 6만 2000여 건이며, 총 1600개 정도의 태명을 사용하고 있었다. 그 중 상위 90여 가지가 전체의 50%를 넘었다. 특히 건강을 바라는 유형과 자녀의 행복을 바라는 유형의 태명이 인기가 많았다.

유한킴벌리에서 공개한 태명을 유형화해 보면 봄이, 여름이, 가을이, 겨울이와 같은 '계절형', 하늘, 바다, 강, 별님, 해님, 우주와 같은 '자연형', 딸기, 자두, 찰떡, 호두, 만두 등의 '음식형', 기쁨이, 선물이, 땡큐, 따봉이, 로또 등 '감사형' 등이 있었다. 이외에도 포켓몬 캐릭터인 '꼬부기', SBS 인기프로그램의 '대박이', 임신의 안정을 바라는 '딱풀이', 황금 개띠에 어울리는 '개똥이'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태명이 사용되고 있다.

유한킴벌리 관계자는 "맘큐 고객이 수만명이 입력한 태명 중 사용하는 태명이 불과 1600여 가지 밖에 되지 않았다는 것과 그 중에서도 100여 개를 주로 사용했다는 것은 아이를 소중하게 생각하는 부모의 마음이 비슷하기 때문인 것 같다"고 밝혔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