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관련 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목차


엄마 스스로 낳는 아기, 자연주의출산

【베이비뉴스 이정윤 기자】

임신한 예비 엄마들의 가장 큰 소망은 무엇일까? 아이가 건강하게 세상 빛을 보게 하는 것이 첫째, 그 다음이 본인이 겪는 출산의 고통을 조금이라도 줄이고 싶은 바람일 것이다. 자연주의출산은 의학적 간섭을 최소화시키고 산모 스스로 주체가 되는, 지극히 자연스러운 출산을 말한다. 자연주의적 관점을 배제하더라도 자연주의출산은 약물이나 인위적인 의료진의 개입을 꼭 필요할 때만 하기에 출산 후 엄마나 아기의 건강을 위해서도 최고의 선택이다. 산부인과의 메카로 널리 알려진 강남차병원 김수현 산부인과 교수의 도움으로 자연주의출산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봤다.

 

강남차병원 자연주의 분만 안내문. 이기태 기자 likitae@ibabynews.com ⓒ베이비뉴스
강남차병원 자연주의 분만 안내문. 이기태 기자 likitae@ibabynews.com ⓒ베이비뉴스

 
◇ 자연주의출산이란?

자연주의출산은 산모를 아픈 ‘환자’로 대하는 것이 아니라 출산의 과정을 ‘자연스러운 과정’으로 인식해 최대한 자연적으로 아기를 낳게끔 인도하는 출산이다. 일반출산에서 대부분 산모에게 금식, 관장, 제모, 회음부 절개를 시키지만 자연주의출산은 꼭 필요한 상황이 생길 때만 하자는 주의다.

 

성공적인 자연주의출산을 위해서는 산모와 남편의 의지가 가장 중요하다. 출산 전 임신과 출산에 관한 공부를 하며 알맞은 운동, 호흡법 등을 배우고 출산일에는 아기가 스스로 나올 수 있다는 믿음과 인내심을 가져야 한다.


자연주의출산이라고 해서 무조건 의료진이 배제되는 것은 아니다. 출산 시 어떤 상황이 생길진 아무도 모르기 때문이다. 의료진은 산모에게 일어날 수 있는 모든 가능성을 사전에 충분히 설명하며 환자가 안전하게 출산할 수 있도록 환자의 자율범위에 경계를 설정하고 꼭 필요할 때만 개입하게 된다.

 

◇ 산모와 아기가 리드하는 출산

자연주의출산을 선택한 산모는 침대에 누워만 있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활동을 하며 아기가 나오기를 기다릴 수 있다. 욕조에서 근육을 이완시킨다든지 짐볼, 스윙체어 등 다양한 기구를 이용하며 아기가 스스로 나올 수 있도록 돕는다. 아기가 스스로 나올 수 있다고 믿고 기다리는 엄마의 인내가 관건이다.

 

강남차병원 자연주의 분만실. 이기태 기자 likitae@ibabynews.com ⓒ베이비뉴스
강남차병원 자연주의 분만실. 이기태 기자 likitae@ibabynews.com ⓒ베이비뉴스


◇ 캥거루케어

일반출산에서는 아기가 나온 후 5~10분 이내에 신생아실로 옮겨져 엄마와 이별을 하게 된다. 하지만 자연주의출산은 아기가 엄마 가슴에서 체온을 느끼는 시간을 충분히 누릴 수 있다. 아기가 엄마 체온을 느끼며 젖을 물려고 시도하는 동안 산모와 아기는 교감시간을 가지며 첫 만남을 누린다. 캥거루케어는 아기와 엄마, 아빠가 피부를 직접 접촉하는 행위를 뜻하며 애착형성, 면역력 증진에 효과가 좋다고 알려졌다.

◇ 탯줄을 늦게 잘라요

자연주의출산의 경우 태맥(탯줄의 맥박)이 줄어들 때까지 기다렸다가 탯줄을 자른다. 탯줄을 늦게 자르면 탯줄을 통해 아기에게 혈액이 많이 공급되므로 빈혈 예방에 좋다. 황달이 생길 수도 있으나 극히 일부에 해당한다.

◇ 빠른 회음부 회복

자연주의출산의 또 다른 특징은 산모의 회음부 회복 속도가 빠르다는 점이다. 사실 산모가 회음부 절개를 선택하지 않아도 회음부가 약간은 찢어질 수 있다. 하지만 일반출산과 비교하면 똑같이 찢어져도 덜 고통을 느끼고 회복이 빨라 산모의 만족도가 높다.


◇ 둘라의 역할

둘라는 비의료인으로서 출산의 준비부터 끝까지 산모가 안전감과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지지하고 돕는 역할을 한다. 둘라는 출산에 대한 전문적인 훈련을 받은 사람으로 산모에게 호흡법, 긴장완화요법 등을 알려주며 편안한 출산을 돕는다.


의사는 산모의 진통시간 동안 계속 함께 있어 줄 수 없다. 그래서 둘라가 마라톤의 페이스메이커처럼 출산과정을 리드하며 정신적인 힘이 되어 준다. 가족이 아닌 제삼자가 둘라로 선정되면 자연분만의 성공률이 더 높아진다고 알려졌다.  
 
◇ 자연주의 출산이 불가능한 경우

꼭 수술을 해야하는 경우는 불가능하다. 제왕절개를 해야 할 때, 과거 자궁근종수술을 했거나 전치태반이 있는 산모일 경우, 아기가 아파서 계속 모니터링을 해야 하는 상황에선 자연주의출산을 할 수 없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