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관련 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목차


영유아 집단감염 요주의,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 효과는?

서울 강서 미즈메디 산부인과에서 신생아들이 로타바이러스에 집단 감염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로타바이러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은 바이러스에 감염된 환자의 분변이나 구토물에 오염된 손이나 환경에 접촉하거나, 오염된 물을 통해 감염되어, 중증도의 발열, 구토, 수양성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급성 장관감염증이다.


로타바이러스 감염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손 씻기 등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환자 구토물 처리 시 소독 등 공동 시설의 환경 관리 또한 중요하다.


이유식을 먹고 있는 아기


로타바이러스(rotavirus)는 유아와 어린이들 사이에서 설사의 가장 흔한 원인이 되며, 인플루엔자와는 관련이 없이 장염을 일으키는 바이러스중 하나이다.


로타바이러스 감염 시 증상

구토와 발열 증상이 나타나고 물 설사를 초래해 탈수증이 나타난다. 이와 같은 특징적 임상 증상으로 설사-발열-구토 증후군이라 일컫기도 한다. 환자의 30%는 39℃를 넘는 발열을 보이고 일반적으로 증상은 4∼6일간 지속하는데 영유아의 탈수가 매우 심해지면 사망할 수도 있다.


로타바이러스는 설사를 유발하는 바이러스 중 가장 심한 증상을 일으킬 수 있으나 감염이 되어도 증상을 보이지 않는 사례가 많다.


로타바이러스 전파경로

로타바이러스는 분변-경구 경로로 전파되며, 대부분 사람에서 사람으로 직접 전파되지만, 분변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물을 섭취함으로써 간접적으로 전파되기도 한다. 대변-입을 통해 전파되므로 개인위생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권장한다.


하지만 다른 바이러스에 비해 생존력이 강하여 효과적으로 전파를 방지하는 것은 어렵다. 흔히 사용하는 소독약에는 강한 저항성을 보이나 염소소독은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타바이러스 예방법

현실적으로 환자격리는 어려우므로 개인위생에 유의하고 영유아와 설사 환자가 서로 접촉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로타바이러스 예방접종은 국가예방접종에 포함되지 않으며, 예방접종의 비용 효과적인 측면을 고려하여 의사와 상의한 후 접종 여부를 결정하도록 한다. 효능 연구에 의하면, 백신 접종 후 1년 이내에 발생하는 심한 로타바이러스 질환에 대해서는 85~98% 방어력이 있고, 심한 정도와 관계없이 모든 로타바이러스 질환에 대해서는 74~87%의 예방 효과가 있다.


로타바이러스 치료방법

로타바이러스 자체를 치료하는 방법은 없다. 하지만 탈수 때문에 심각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탈수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탈수에 대한 기본적인 치료는 경구나 정맥을 통해 충분한 양의 수액을 보충한다.



건강을 위한 첫걸음 - 하이닥
ⓒ ㈜엠서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