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관련 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목차


지루성 피부염

지루성 피부염이란

전 인구의 1~3%, 젊은 성인의 3~5%에서 발생하는 지루성 피부염은 머리, 안면, 겨드랑이 등 피지선이 잘 발달되고 피지의 분비가 많은 부위에 생기는 습진입니다. 앞가슴 부위나 등 한가운 데에 생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증상으로는 붉은 기가 있고 경계가 뚜렷한 피진으로 피부가 비듬처럼 잘게 벗겨집니다. 겨드랑이, 사타구니 등 몸이 서로 마찰되는 부분에서는 붉은 기가 있는 습한 피진이 됩니다.

또한 비듬은 병이 아닌 누구에게나 있는 것이라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우가 많습니 다. 그러나 비듬이 심하면 피부병의 한 증상으로 나타나게 됩니다. 대부분의 경우 머리에 생기 는 비듬은 지루성 피부염이 원인이 됩니다.

증상은 머리 전체나 일부에서 쌀겨 모양의 인설이 떨어지는 현상이 나타나고 가렵기도 합니다. 증상이 심해지면 두피에 발진과 두터운 딱지가 앉 게 되며 머리 뿐만 아니라 이마, 귀, 눈썹까지 퍼질 수 있습니다.

지루성 피부염의 원인

피부 자극이나 곰팡이가 지루성 피부염을 발생시킨다고 추측되나 확실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 고 있습니다. 이 외 피지 과다 분비, 가족력이 관여하며 정신적 긴장이나 환경적 요인에 의해 악화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지루성 피부염은 잘 생기는 체질이 있기 때문에 일단 낫더라도 재발하기 쉽습니다.

지루성 피부염의 치료

지루성 피부염이 머리에 생겼을 경우에는 여러 가지 약품이 함유된 샴푸를 씁니다. 붉은 기가 심할 때는 부신피질 호르몬제를 바르고 비듬이 많거나 딱지가 있을 때에는 용액으로 된 부신피 질 호르몬제를 바르면 효과적입니다.

기름진 음식을 피하고 머리 등을 손톱으로 긁어서 자극하 지 말아야 하며 증상이 심할 경우에는 항히스타민제나 스테로이드 제제를 투여하기도 합니다. 가을, 겨울철처럼 날씨가 건조하게 되면 증상이 심해지거나 정신적인 스트레스에 의해서도 악 화될 수 있으므로 술을 삼가고, 적당한 휴식과 규칙적인 생활 습관을 유지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 다.

비듬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머리를 자주 감되 두피에 최대한 자극을 피해서 감습니다. 비듬 이 생겼을 때는 비듬방지 샴푸를 사용합니다. 호전되지 않으면 항진균제 용액과 부신피질 호르 몬제가 들어있는 용액이나 크림을 사용합니다. 비듬이 오래되어 만성화 되면 탈모나 대머리의 원인이 되므로 초기에 적절한 예방과 대책이 필요합니다.

Copyright ©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Kakao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